주름이 생기기 쉬운 생활 속 나쁜 습관 5 > 요리건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요리건강
요리건강

주름이 생기기 쉬운 생활 속 나쁜 습관 5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고향길 댓글 0건 조회 469회 작성일 20-02-29 19:10

본문

높은 베개를 베고 자는 것 _ 목 주름

간혹 거울을 보다 보면 유독 목 주름이 도드라지게 보이곤 해 고민인 사람이 많을 것이다. 나이의 영향도 물론 있지만 생활 습관이 목 주름의 주원인이 될 수 있다고. 특히 높은 베개를 베고 자는 것은 목 근육을 긴장시켜 목 주름을 생기게 하는 가장 큰 원인이 될 수 있는데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바로 누워서 잘 경우 6~8cm 높이의 베개를 베고 자는 것이 적당하다고 한다.

 

눈을 자주 비비는 것 _ 눈가 잔주름

눈을 자주 비비는 습관은 눈가 잔주름의 원인이 될 수 있다고 한다. 눈가 피부는 입 주위 피부의 약 1/2, 뺨과 이마 피부의 약 1/3 두께로 가장 연약하고 예민한 부위라 조금의 자극에도 주름이 생기기 쉽다고. 눈 화장과 렌즈를 착용하는 것도 눈가를 자극하기 때문에 주름이 생기기 쉬우니 주름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자제하는 것이 좋다.

 

맨손으로 설거지하는 것 _ 손등 주름

손은 피부가 얇아 주름이 생기기 쉬운 부위 중 하나라고 한다. 그만큼 손등 주름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생활 속 관리가 필요한데 설거지할 때 꼭 고무장갑을 끼고 하는 것이 좋다고. 또한 뜨거운 물로 손을 씻으면 피부의 수분과 유분을 빼앗겨 피부가 건조해지기 때문에 손등 주름 예방을 위해서는 뜨거운 물은 피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

 

 

로션을 비비듯 세게 바르는 습관 얼굴 주름

 

세안 후 스킨 케어를 할 때 로션을 손바닥에 덜고서 비비듯이 얼굴에 바르는 사람들이 꽤나 많을 텐데 이런 행동은 얼굴 주름이 생기기 쉬워 매우 좋지 않다고 한다. 비비듯이 로션을 바르게 되면 피부를 위 아래로 반복해서 잡아당기기 때문에 피부 탄력이 약해져 피부가 처지기 십상이라고. 로션을 바를 때에는 피부에 스며들도록 부드럽게 바르거나 톡톡 두드려서 바르는 것이 좋다.

 

엎드려서 자는 것 팔자 주름

웃을 때면 유독 도드라지는 팔자 주름이 고민인 사람이 꽤나 많을 것이다. 입가의 팔자 주름의 원인 중 하나가 엎드려서 자는 행동이라고. 엎드려서 자게 되면 볼이 눌리면서 강한 자극을 받아 팔자 주름이 생기기 쉽다고 한다. 턱을 괴는 자세 또한 엎드려 자는 자세와 마찬가지로 주름이 생기기 쉬운 자세이니 주의하는 것이 좋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그누보드5
Copyright © www.jiguyin.com All rights reserved.吉ICP备19007526号-2